HOME / RP정보 / 최신의학 소식
 
  • 역사상 최초 유전자 가위 기술로 임상 돌입 - 미국 FFB
    최정남 2019-08-07 40
      더운 여름철에 건강 조심하시길 기원합니다.

    오늘 소개드리는 내용은 유전자 가위 기술이 마침내 유전성 망막 질환의 치료 임상에 최초로 돌입하게 되었다는 기쁜 소식입니다.

    지난번 의학 소식으로 설명드린 바와 같이 유전자 치료 기술에는 3종류가 있지만, 그 중 유전자 가위 기술(또는 유전자 편집 기술) 이 유전자를 정상화시킬 수 있는 최종 목적지라고 협회는 전망하고 있습니다.

    비록 이번 임상의 대상자 역시 LCA 질환부터 시작하지만, 미국실명 퇴치재단에서는 RHO 변이 유전자 등 알피 질환들이 임상을 준비하고 있다고 하니 앞으로의 임상 결과가 기대됩니다.

    (향후 알피 임상 관련- 해당되는 변이 유전자의 내용은 아래 기사 하단에 표기하였으니 이에 해당되는 환우 분들은 참고 바람.)

    구체적인 이야기는 이번 여름켐프에서 나누도록 하겠습니다.

    ------------ 소 식 내 용 --------------------

    Allergan and Editas Begin Recruiting for CRISPR/Cas9 Clinical Trial for LCA10
    JUL 25, 2019 - 미국 실명퇴치 재단

    유전자 가위 기술 (CRISPR/Cas9) 을 최초로 사용하여 LCA 10 망막 질환의 치료 임상이 시작된다.

    국제적 제약사인 앨러건 (Allergan) 사는 유전자 편집 기술 개발자인 Editas 제약사와 공동으로 임상 1/2차를 위한 환자 모집에 들어갔다. 임상 대상자는 조기 발병형 알피의 일종으로 LCA 10 질환이며, 치료 표적은 유전자 CEP290의 인트론 구역 26 에서 c.2991+1655A>G 로 변이되어 발병한 환자들이다.

    ( 번역자 해설 : 유전자 CEP290 위치 c.2991에서 오른쪽 1655 인트론 구역에서 염기 A 가 G로 변이된 유전자를 말함 - 협회나 각 대학 병원에서 유전자 검사 결과지 참조, 해당자는 협회 사무실로 문의)

    Brilliance “광명” 이라는 이름으로 명명된 이번 임상은 유전성 망막 질환을 위하여 개발된 최초의 유전자 가위 기술에 해당되며, 또한 유전자 가위 기술로서도 인체 속으로 치료제를 처음 투여하는 최초의 임상이라는 역사적 의미를 내포하고 있다.

    관련 임상의 대상자로는 성인 환자 뿐만 아니라, 3-17세 어린 환자들을 포함하며 투여량을 늘리는 방식으로 진행한다. 임상 병원은 보스톤 소재 메사추세츠 시청각 병원이며 현재 대상자를 모집 중에 있다.

    EDIT-101로 알려진 치료제는 앨러간 사와 에디타스 회사에 의해, 크리스퍼 유전자 편집 기술로 개발되었으며 LCA 10 질환에서 유전자 변이 부위를 찾아 제거하도록 디자인 되었다. 이번 치료제는 마치 분자 가위처럼 변이 유전자를 잘라 낼 수 있으며 망막 하부 공간에 주사하여 광수용체 세포에 전달하게 된다.

    유전자 편집 기술은 기존의 유전자 치료 (교체 기술) 방식과는 다르다. 기존의 유전자 치료 기술은 새롭고 건강한 유전자 사본을 망막에 전달함으로서 결함있는 유전자의 기능을 대체하는 기술이었다. 그러나 크리스퍼 유전자 편집은 간단하게 유전자 변이 구역을 바로 잡아주는 기술이다.

    “ 이번 Brilliance (광명) 임상은 유전성 망막 질환자들에게는 매우 흥분되는 이정표가 될 것이다. CRISPR 유전자 가위 기술은 변이 유전자를 교정할 수 있는 강력한 도구로서, 이를 사용하여 변이 유전자를 바로 잡아주면 기능적인 단백질을 만들게 되어 환자들의 시력을 개선시킬 수 있다. ” 라고 미국 실명퇴치 재단의 Benjamin Yerxa 회장은 말하면서,

    “ 크리스퍼 유전자 편집 기술은 기존의 유전자 치료 기술을 적용할 수 없을 때 매우 유용하다. 그 이유는 기존의 유전자 치료 기술은 유전자 크기가 클 경우 -예를들어 CEP 290 유전자가 이에 해당- 전달 매체로서 일반적으로 사용하는 아데노 바이러스의 용량을 초과하기 때문에 치료제 개발이 어려웠다.

    -이상-

    <현재 유전자 가위 기술로 임상 준비 중인 변이 유전자 현황>

    1) 죤스 홉킨스 대학 - 알피 질환 RHO 로돕신 유전자 P23H 변이된 환자
    2) 컬럼비아 대학 - 알피 질환 RHO 로돕신 D190N 변이
    3) 하버드 메사추세츠 병원 - 알피 질환 RP1 유전자 변이 (위치는 아직 미확인)
    4) UCLA 대학 - 어셔 신드롬 1B MYO7A 유전자 변이 (위치 아직 미확인)

    The Cure Is In Sight~

    ** 협회는 해외에서 개발되고 있는 알피 치료 기술들의 국내 도입을 위해
    각 대학 연구자들과 함께 노력하고 있습니다.

    ** 평생회원 가입으로 이러한 노력에 힘을 보태주시길 부탁합니다.
    ** 가입방법 ☞ 자유게시판 상단 <평생회원제 도입 공고> 참고하시고, 협회의 CMS 자동 이체 방식을 이용하시면 쉽게 후원금을 납입할 수 있습니다.